• 김훈

알피니스트 - 어느 카메라맨의 고백

영화 알피니스트 어느 카메라맨의 고맥은 기존 산악 다큐와는 달리 은 산악인들의 이면에 감춰진 절망과 후회, 두려움 등 진짜 그들의 이야기가 특징인 다큐멘터리다.


2009년 파키스탄 스팬틱 골든피크 원정대부터 2010년 K2 가 셔르붐 5봉 세계초등 알파인 원정대, 2011년 촐라체 스피드 원정대 ‘COME BACK IN 36H’, 2013년 ‘FROM 0 TO 8848’ 에베레스트 무산소 원정대까지. 총 4번의 히말라야 원정 과정에서 마주한 경이로운 장관부터 등정의 환희, 가파른 얼음 절벽과 희박한 산소 등 예상치 못했던 한계에 부딪혔을 때의 두려움 과 절망을 가감 없이 카메라에 담아냈다. “아무도 성공을 장담할 수 없었다. 원정대의 주인공들은 나의 카메라가 지켜보는 가운데 다시 돌아와야 한다.”라며 한 치 앞을 예상할 수 없는 원정을 떠나는 사람들. 무명 원정대의 힘찬 도전과 짜릿한 성공부터, 동료의 죽음까지 기록해야만 했던 산악인이자 촬영 감독 인 故 임일진이 히말라야 원정에서 인간의 한계에 도전하는 산악인의 모습을 냉정한 시선으로 기록하면 서 희망과 절망, 후회 등 복잡한 감정들을 솔직하고 담담하게 전하고 있어 진정성을 더한다.


이런 고민들은 관객에게 멀게만 느껴졌던 용감한 산악인을 좀더 가깝게 느껴지게 한다. 스크린을 넘어 느껴지는 산악인들의 열정과 땀, 그리고 그 속에 숨겨진 두려움과 한계까지 솔직한 모습 을 그대로 담아낸 은 관객들에게 지금까지 보지 못했던 산악인들 의 진짜 모습, 내면의 이야기를 통해 묵직한 여운과 감동을 선사하는 알피니스트 어느카메라맨의 고백은 10월 12일 OST 발매를 시작으로 개봉된다.



조회 1회댓글 0개

최근 게시물

전체 보기